담쟁이들의 참여와 친화력이 휴먼네트워크의 중요한 동력이 됩니다.


디지털 서커스


[외교의 지평을 더욱 넓혀야]

운영자
2021-01-05
조회수 65

외교의 지평을 더욱 넓혀야


정부가, 일본이 주도해온 CPTPP에 참여를 검토하는 것은 매우 바람직하다.

대한민국 미래를 생각하면 대환영이다.

그동안 이야기조차 꺼내기 힘들었던 이 CPTPP참여 검토를 계기로 우리 외교의 지평이 더욱 넓혀져야 한다.


특히 디지털전환시대에 인도태평양지역까지 시야에 넣고  국제경쟁에 나서야 한다. 주변국 눈치보지 말고 오직 국익을 위해 달려나가야 한다.


기사 · 이미지 출처 : 연합뉴스